도내 학생 8.2% 흡연, 실업고 남학생 54.6%   2005-05-27 (금) 10:07
김충현  



도내 일선 중고교생 가운데 58.3%가

어른 몰래 술을 마셔봤으며,

8.2%의 초중고교생이 담배를 피우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는 한국 사회 조사 연구소와 강원교육연구소가

도내 33개 학교 1,681명의 학생을 대상으로

실시한 여론 조사결과로 남학생의 63.8%, 여학생의

54.6%가 음주 경험이 있었습니다.


또 현재 담배를 피우고 있는 학생들은

초등학생 0.5%, 중학생 3%, 고등학생 21.9%로

나타났습니다.


특히 일반고교 학생의 경우 9.9%가

흡연을 하고 있었으나, 실업계 고교 남학생은

54.6%가 담배를 피우고 있다고 응답했습니다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게시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구글로 북마크 하기 게시글을 네이버로 북마크 하기

원주교육청, 군부대 징발 토지 반환 받게돼 
평창고 농어촌 우수고교 선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