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녘 어린이 돕기 빵 공장 강원사업본부 발족   2005-01-25 (화) 16:09
김충현  



북한 어린이를 돕기 위한

‘영양빵 공장 강원사업본부가

오늘 발족했습니다.


도내 시민 사회 단체 대표들은 오늘 오전

기자회견을 갖고 , “통일조국의 미래인

아이들을 건강하고 씩씩하게 키우고자

영양 빵 공장을 시작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영양빵 공장 사업은 남측이 원재료와

기계 설비를 제공하고 평양 대동강 구역에

빵 공장을 건립해 오는 3월부터

하루 만 개의 빵을 생산해 공급할 계획입니다.


사업본부는 이를 위해 빵 공장 건립 기금

모금 거리 캠페인, 빵 공장 저금통 분양,

빵 공장 후원 문화행사 등을 펼칠 계획입니다.


북녘 어린이 영양빵 사업 본부는 지난해

‘우리 겨레 하나되기 운동본부 여성위원회’가

시작했으며, 강원지역 본부는 제주와 대구 본부에

이어 세 번째로 발족됐습니다.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게시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구글로 북마크 하기 게시글을 네이버로 북마크 하기

전교조 도지부, 평준화 연내 실현에 총력(리포트) 
강원지방 중소기업청, 원주 의료 기기 업체 육성 지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