접경지역 5개 군, 국방개혁 공동대응 협의회 창립총회 열어   2019-11-19 (화) 17:10
 





양구·철원·화천·인제·고성군 등 접경지역 5개 군이

국방개혁에 따른 군부대 해체와 이전에 공동 대응하기 위해

강원도 접경지역 협의회 창립총회를 개최합니다.

 

창립총회에는 접경지역 5개 군의 군수들이 참석해

국방개혁 2.0 공동대응 협약 및 성명서를 발표하고,

지역의 공동문제에 대한 대응방안을 논의할 예정입니다.

 

협의회는 국방개혁 피해지역 주민 지원을 위한 관련법 개정과

군사기지 및 군사시설 보호법 폐지,

군부대 유휴부지 무상양여 및

지방자치단체로 권한 이전 등을 추진할 방침입니다.

 

조인묵 양구군수는 국방개혁으로 인한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협의회는 무엇보다도 제도 기반을 만드는 데 힘써야 한다며

각종 규제 완화는 물론이고

지역과 군부대가 상생하는 방안을 찾아 나갈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게시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구글로 북마크 하기 게시글을 네이버로 북마크 하기

춘천시, 대마 활용 연구개발·산업화 추진 
정선 가리왕산 알파인스키장 민관협의회, 10차 회의 개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