횡성 옛 군부대 탄약고터에 이모빌리티 기업지원센터 건립 추진   2020-06-15 (월) 17:09
 





횡성지역에 이모빌리티 기업지원센터 구축사업이 추진됩니다.

 

횡성군은 강원도가 추진하는

이모빌리티 기업지원센터 구축사업 예정지로

횡성읍 묵계리 옛 군부대 탄약고 터를 활용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습니다.

 

도는 탄약고 터 32만㎡에 오는 2022년까지 총 480억원을 들여

전기차 주행 시험로와 인증 장비 등을 갖춘

이모빌리티 기업지원센터를 건립할 계획입니다.

 

횡성군은 이모빌리티 기업지원센터 구축사업만으로는

주민이나 군의회를 설득하는 데 한계가 있다고 보고

탄약고 인근 부지에 화훼단지·생태공원 등

융복합단지를 조성할 계획이라고 덧붙였습니다.

 

앞서 강원도는 지난 12일 이모빌리티 기업지원센터 건립 방향과

탄약고 인근 토지 활용 방안에 관해 설명하고

의견을 수렴하려 했지만, 주민 반발로 무산된 바 있습니다.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게시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구글로 북마크 하기 게시글을 네이버로 북마크 하기

강원소방, 호국보훈의 달 맞아 유공자가구에 소방시설 보급 
출동한 구급대원 폭행한 40대 남성 검찰에 송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