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오늘 오후 남북공동연락사무소 폭파   2020-06-16 (화) 17:04
 





북한이 오늘 오후 개성 남북공동연락사무소를 폭파했습니다.

 

통일부는 북한이 오늘 오후 2시 49분

개성 남북공동연락사무소 청사를 폭파했다고 밝혔습니다.

 

이로써 2018 년 4월 27일 남북 정상이 합의한 '판문점 선언'에 따라

그해 9월 개성에 문을 연 연락사무소가

개소 19개월 만에 사라지게 됐습니다.

 

김여정 북한 노동당 제1부부장은 지난 13일 담화에서

멀지 않아 쓸모없는 남북공동연락사무소가 형체도 없이 무너지는

비참한 광경을 보게 될 것이라며

건물 폭파를 예고한 지 사흘 만에 실행에 옮긴 것입니다.

 

군 당국은 개성 공동연락사무소 폭파 이후 군사분계선 지역에서

돌발 군사상황에 대비해 대북 감시·대비태세를 강화하고 있습니다.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게시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구글로 북마크 하기 게시글을 네이버로 북마크 하기

영월 한반도습지생태문화관 오늘부터 시범운영 
강원도·경찰, 대북전단 살포행위 원천 봉쇄 나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