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릉시의회, 해양경찰서 신설 건의안 채택   2020-06-29 (월) 17:14
 





강릉시의회가 해양경찰서 신설을 촉구하고 나섰습니다.

 

강릉시의회는 오늘 열린 284회 제1차 정례회를 폐회하는 자리에서

강릉해양경찰서 신설 건의안을 채택해

국회의장과 지역 국회의원, 행정안전부 장관 등에 전달하기로 했습니다.

 

시의회는 건의문에서 동해안의 수부 도시이자 관광거점 도시인 강릉은

어느 때보다 해양 치안에 대한 수요가 급격히 증가하고 있지만,

현재 강릉의 해양 치안은 속초해양경찰서의 주문진파출소,

동해해양경찰서의 강릉파출소 등으로 분할된 실정이라고 밝혔습니다.

 

또 강릉보다 작은 속초, 동해는 각각 해양경찰서가 있어

해양 치안에 유기적으로 대응해 오고 있지만,

강릉 주민들은 해양 관련 민원처리 시

장시간이 소요되는 속초, 동해까지 방문하는 불편을

더는 감내할 수 없는 한계점에 이르렀다고 덧붙였습니다.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게시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구글로 북마크 하기 게시글을 네이버로 북마크 하기

춘천시, 강원도 부시장 인사발령에 유감 표명 
속초 앞바다에서 죽은 밍크고래 발견, 어민에 인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