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민사회단체, 레고랜드 관련 “강원도의회 행정조사권 발동해야”   2020-07-29 (수) 17:26
 





춘천 레고랜드 사업에 대해 시민사회단체가

강원도의회의 행정조사권 발동을 촉구하고 나섰습니다.

 

'레고랜드 중단 촉구 문화예술인, 춘천시민사회단체, 범시민대책위'는

오늘 도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도의회는 혈세를 낭비하는 레고랜드 사업의 행정조사권을

즉각 발동하라고 주장했습니다.

 

이들은 회견문을 통해 멀린사가 강원도에 지불하기로 한 임대료가

최초 알려진 30.8%가 아닌 3%로 대폭 삭감된 사실이 알려져

충격을 주고 있다며

더욱이 이 같은 밀실 협약을 10년간 외부에 알리지 못하게 했다고

지적했습니다.

 

이어 최문순 도지사의 레고랜드 혈세 낭비를 견제하지 못하는

강원도의회의 처신을 문제삼으며,

도의회가 일주일 안에 레고랜드 총괄개발협약안 무효 선언과 

행정조사권 발동에 나서지 않으면

도의원 46명 전원을 검찰에 고발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게시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구글로 북마크 하기 게시글을 네이버로 북마크 하기

국내연구진, 코로나19 호흡기 질환 예측 가능한 진단마커 개발 
속초·고성·양양군, 산불방지와 진화 협력위한 업무협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