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들과 그 친구 대동해 채무자 살해·유기한 50대 25년 선고   2021-11-04 (목) 17:09
 




 

아들과 친구들을 대동해 채무자를 살해하고 유기한 50대에게

중형이 선고됐습니다.

 

춘천지법 영월지원 형사1부는 살인, 사체은닉, 폭력행위 등

처벌에 관한 법률상 공동감금 혐의로 기소된 56살 A씨에게

징역 25년을 선고했습니다.

 

범행에 가담한 혐의로 함께 기소된 A씨의 10대 아들과

친구 2명 등 3명에게는 춘천지법 소년부로 송치 결정을 내렸습니다.

 

재판부는 A씨는 아들과 그 친구들을 대동해

피해자에게 채무 변제를 독촉하면서 차량에 감금하고,

강변에서 폭행 후 흉기로 잔혹하게 살해했다고 양형 이유를 밝혔습니다.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게시글을 요즘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구글로 북마크 하기 게시글을 네이버로 북마크 하기

부동산 인허가 관련 뇌물수수한 국토부 직원, 검찰에 송치 
태백산국립공원사무소, 야간산행 단속 강화